토목뉴스

세계가 주목하는 대한민국 건설의 힘, 대한토목학회

15년 기준 공간정보산업 3년 연속 성장세…매출액·종사자 수 증가
작성일 : 2016.12.26 조회수 : 1191
15년 기준 공간정보산업 3년 연속 성장세…매출액·종사자 수 증가

- 매출액 7조 9,549억 원으로 11.6% 증가…영업이익률 높고 부채비율 낮고


국토교통부(장관 강호인)는 작년 말 기준으로 전년도 대비 매출액 11.6%, 종사자 수 5.5% 증가 등 공간정보산업이 조사(’12년 기준) 시작 이후 3년 연속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는 ‘2016년 공간정보산업조사(‘15년 기준)’ 결과를 발표하였다.
* (사업체 수) 4,533개사, (매출액) 7조 9,549억 원, (종사자 수) 54,335명

특히, 산업 매출액은 공간정보산업 특수분류(참고1)와 연관되는 다른 산업들과 비교했을 때 지속적으로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.

이러한 성장은 공간정보 엔지니어링 서비스업, 공간정보 연구개발업, 공간영상장비 도매업 등의 매출액 증가가 주요 원인인 것으로 보인다.
* 전체 매출액 증가분(’14년 대비 8,275억원 증가) 중 공간정보 엔지니어링 서비스업 28.2%, 공간정보 연구개발업 22.9%, 공간영상장비 도매업 22.4% 등을 차지함.

매출액 기준으로 보면, 10억 미만의 사업체가 전체의 63.5%(2,880개)로 전반적으로 소규모 업체가 많고, 소재지는 서울(24.5%), 인천·경기(21.6%) 등 수도권에 집중되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
종사자의 경우 정규직 비중은 전체의 96.2%으로 비정규직(3.8%)에 비해 압도적으로 많았고, 신규채용 인원은 8,316명으로 조사되었다.

공간정보 사업체들의 경영 현황을 보면, 공간정보산업은 매출액과 종사자 수 등 양적 규모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, 높은 영업이익률과 당기순이익률을 달성하는 반면 낮은 부채비율을 보이는 등 견실하게 성장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.

영업이익은 1조 356억 원으로 전체 산업(167조 5,944억 원)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낮으나(약 0.6%), 영업이익률은 6.2%, 당기순이익률은 4.7%로 국내 전체산업 및 다른 산업에 비해 높게 나타났다.
* (영업이익률) 전체산업(4.7%), 제조업(5.1%), 건설업(3.3%), 도매 및 소매업(2.7%), 전문 과학 및 기술 서비스업(4.7%)

반면, 부채비율은 평균 68.4%로 다른 산업에 비해 낮은 수준이다.
* (부채비율) 전체산업(128.5%), 제조업(85.5%), 건설업(144.7%), 도매 및 소매업(152.3%), 전문 과학 및 기술 서비스업(104.5%)

이번 조사결과는 국토교통 통계누리, 공간정보산업진흥원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.